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여름 화재 원인 1위는 '전기적 요인'

송고시간2018-07-20 15:16

충남소방본부 "냉방기기 화재 주의 하세요"


충남소방본부 "냉방기기 화재 주의 하세요"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여름철 화재 원인 1위는 부주의가 아닌 전기적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컨 실외기 화재
에어컨 실외기 화재

20일 충남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 동안 혹서기(7월 15일∼8월 14일)에 도내에서 발생한 784건 화재의 원인을 분석한 결과 과부하·과전류·단락 등 '전기적 요인'이 254건(32.4%)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담배꽁초·쓰레기 소각·불씨 방치 등 '부주의'가 209건(26.7%), 전자제품 등 결함으로 인한 '기계적 요인' 112건(14.3%) 등 순으로 나타났다.

한 해 동안 전체 화재 발생 원인은 부주의가 1위(지난해 도내에서 발생한 화재 2천775건 원인 중 52.1%가 부주의)인데 반해, 혹서기에는 전기적 요인에 의한 화재가 가장 많았다.

여름철 냉방기기 과다사용이 주요 원인인 것으로 도 소방본부는 분석했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최근 본격적인 무더위로 냉방기 관련 화재가 늘고 있다"며 "선풍기 모터에 쌓인 분진을 정기적으로 청소하고, 에어컨 실외기 주변에는 쓰레기를 쌓아두지 않는 등 작은 관심으로도 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