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암 대체요법, 전통치료법에 비해 사망 위험 높아"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암 치료에 흔히 사용되는 대체요법은 수술, 항암제, 방사선, 호르몬을 이용하는 전통적 항암치료보다 사망률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예일 대학 암센터 영상의학 전문의 제임스 위 박사 연구팀이 2004~2013년 사이에 유방암, 전립선암, 폐암, 대장암 진단을 받은 1천290명의 전국 암 데이터베이스(NCDB: National Cancer Database)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 인터넷판과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19일 보도했다.

이 중 258명은 한방, 특수 식이요법, 영양보충제, 요가, 마사지, 침술, 레이키(긴장완화요법) 같은 대체요법을 쓰고 나머지 1천32명은 전통적인 항암치료를 받았다.

7년 후 생존율은 전통적 항암치료를 받은 환자가 85%인데 비해 대체요법을 사용한 환자는 70%로 나타났다고 위 박사는 밝혔다.

일부 전통적 항암치료와 함께 대체요법을 병행한 환자도 항암치료에만 의존한 환자보다 사망률이 높았다.

암치료
암치료

이 연구결과는 미국 의사협회(AMA) 학술지 '종양학'(Oncology) 최신호에 발표됐다.

sk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7/20 10: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