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산림의 기적' 제27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 부여서 개막

송고시간2018-07-18 11:10

제27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 개막식
제27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 개막식

[부여군 제공=연합뉴스]

(부여=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제27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가 18일 충남 부여에서 개막했다.

이날 부여 서동공원(궁남지 일원)에서 열린 개막식에서는 부여군 충남국악단과 전자 바이올리니스트 박은주, 천안시립합창단의 식전공연에 이어, 개회선언 등 간단한 의식행사가 진행됐다.

오후에는 전국 임업 후계자 가족 노래자랑으로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산림의 기적, 대한민국의 미래'라는 주제와 '함께 이룬 숲, 경제·행복 숲으로!'라는 부제로 열린 이번 대회에는 전국 임업 후계자와 가족, 관계자 등 7천여명이 참여했다.

제27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
제27회 한국임업후계자 전국대회

[부여군 제공=연합뉴스]

앞서 17일에는 산울림 오케스트라 공연, 환영의 밤 축하공연, 조연환 전 산림청장,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 류광수 산림청 차장이 참여하는 초청강연을 열었다.

19일까지 대회 기간 산림문화행사와 체험행사로 전국 임산물 9도 요리경연대회, 백마강 물고기 잡기, 얼음 위에 오래 버티기, 표고 종균 빨리 접종하기, 통나무 자르기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린다.

부여군 관계자는 "서동연꽃축제가 열린 궁남지 일원에서 대회가 개최돼 전국에서 모인 참석자들에게 궁남지의 아름다움과 백제의 역사, 문화를 알리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jchu20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