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시 2020년 아시아개발은행 총회 개최도시 선정

송고시간2018-07-18 10:12

5월 2∼5일 송도컨벤시아서, 67개국 4천명 참석 전망

제51차 ADB 연차총회
제51차 ADB 연차총회

(서울=연합뉴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두번째줄 오른쪽 두번째)이 5월 5일(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51차 ADB 연차총회 주최국 만찬에서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앞줄 왼쪽 다섯번째) 등 참석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018.5.5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가 2020년 제53차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 개최지로 선정됐다.

인천시는 최근 기획재정부 주관 평가위원회에서 서울·부산·제주 등 경쟁도시를 제치고 총회 국내 개최지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인천시는 인천공항 접근성, 대규모 국제회의 개최 역량, 행정 지원 의지 등 각 평가항목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

53차 총회는 2020년 5월 2∼5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릴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2004년 제주가 처음으로 ADB 총회를 유치한 바 있다.

ADB 총회는 67개 회원국의 정부대표단, 국제금융기구 관계자, 학계, 기업인 등 약 4천여 명이 참석하는 대규모 국제행사다.

올해 51차 총회는 5월 3∼6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도 참석했다. 내년 52차 총회는 피지에서 열릴 예정이다.

인천시는 ADB 총회 유치로 경제적 파급효과 330억원, 고용유발 효과 200명 등의 경제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시는 ADB 총회 유치를 계기로 송도국제회의 복합지구를 활성화하며 인천을 국제회의 중심지로 만들 방침이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