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한금융, 계열 4개사 대출상품 한번에 조회·신청 서비스

송고시간2018-07-18 09:50

중금리 신용대출 플랫폼 '스마트대출마당' 선봬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신한금융그룹은 금융권 최초로 그룹사가 통합해 고객에게 비대면 신용대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대출마당' 플랫폼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스마트대출마당은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생명, 신한저축은행 등 신한금융그룹 4개사의 비대면 대출상품을 고객에게 최적화된 조합으로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고객은 여러 금융회사에 일일이 문의할 필요 없이 스마트대출마당에서 본인인증을 하고서 필요한 서류를 제출하면 4개사가 제공하는 대출 최고한도와 최저금리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자동 조합' 기능을 활용하면 고객에게 가장 유리한 대출 포트폴리오를 추천받을 수 있고, 본인이 직접 대출상품을 조합할 수도 있다.

예컨대 대출신청금액을 4천만원으로 입력하고 자동 조합을 선택하면 신한은행이 1천만원, 신한카드 500만원, 신한생명 500만원, 신한저축은행 1천만원 등 평균 금리가 가장 낮은 포트폴리오를 받아볼 수 있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스마트대출마당은 포용적 금융의 한축인 서민금융 지원을 위해 그룹의 역량을 집결한 새로운 대출 서비스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추천 상품을 지속해서 추가하고 편의성 개선과 플랫폼 고도화로 중금리 대출 시장의 안정적인 성장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신한금융, 중금리 신용대출 플랫폼 '스마트대출마당'출시
신한금융, 중금리 신용대출 플랫폼 '스마트대출마당'출시

[신한금융 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