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선거 또 개입하면 러시아 추가제재"…양당 지도자 한목소리

송고시간2018-07-18 09:13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미치 매코널(켄터키) 미국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가 러시아에 대한 추가 제재를 언급하며 또 한번 선거에 개입하면 좌시하지 않겠다는 엄포를 놨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매코널 원내대표는 이날 의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러시아는 많은 사람이 2016년에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알고 있다는 사실을 주지해야 한다"며 "그런 일이 2018년에 다시 일어나지 않는 편이 좋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11월 치러지는 미 중간선거를 염두에 둔 매코널 원내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후 미 정보기관보다 푸틴 대통령을 더 믿는 듯한 발언을 해 거센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눈길을 모은다.

나란히 걸어오는 미치 매코널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왼쪽)과 척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 [EPA=연합뉴스]

나란히 걸어오는 미치 매코널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왼쪽)과 척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 [EPA=연합뉴스]

매코널 원내대표는 러시아를 겨냥해 상원이 쓸 수 있는 카드로 공화당 마코 루비오 상원의원과 민주당 크리스 밴 홀렌 상원의원이 공동 발의한 법안을 제시했다.

공화당 소속 척 그래슬리 상원 법사위원장이 찬성 의사를 밝힌 이 법안은 댄 코츠 국가정보국(DNI) 국장이 향후 선거에서 러시아의 개입 사실을 확인할 경우 러시아의 에너지·금융 부문에 제재를 부과한다는 내용이다.

공화당 소속 밥 코커(테네시) 상원 외교위원장과 수전 콜린스(메인) 상원의원 등 다수 의원도 법안을 들여다보겠다고 밝혀 상원 내 지지 목소리도 커지는 상황이다.

민주당 척 슈머(뉴욕) 상원 원내대표도 대러 제재 강화에 힘을 보탰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슈머 원내대표는 "훨씬 전에 이런 법 제정을 위해 행동했어야 한다"며 "좋고 필요한 일이며 이것만으로는 충분치 않다"고 강조했다.

슈머 원내대표는 아울러 '러시아 스캔들'을 수사 중인 로버터 뮬러 특검 보호법 발의안도 통과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