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성태 "검증 안 된 소득주도성장…현실에 해악"

송고시간2018-07-18 09:06


김성태 "검증 안 된 소득주도성장…현실에 해악"

발언하는 김성태
발언하는 김성태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가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18일 "검증되지 않은 소득주도성장이 현실과 괴리가 있다면 오류를 바로잡고 수정해 나가는 게 정책 당국의 올바른 자세"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최저임금 1만원 공약을 못 지키게 됐다며 사과했지만, 정작 사과해야 할 부분은 현실에 맞지 않게 기계적인 목표를 무리하게 설정했다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구체성이 결여된 불완전한 정책들이 현실과 국민 생활에 미치는 해악이 얼마나 큰지 여실히 목도하고 있다"면서 "집권당은 좋은 사람 콤플렉스에 빠져 남이 듣고 싶어하는 말을 할 게 아니라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내년에는 건강보험료, 국민연금보험료도 모두 오른다"면서 "여전히 남북관계와 종전선언에 매달려 있지만, 이제 평양냉면도 다 소화되고 배도 꺼졌다. 문 대통령이 이제는 민생을 돌보는 일도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도 내년도 예산을 대폭 늘림으로써 빚내서 소 잡아먹을 궁리만 하지 말고 심각해진 먹고사는 문제에 신중히 접근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김 원내대표는 혁신비상대책위의 출범에 대해 "현실에 대한 인식의 오류를 바로잡고 낡은 이념에 얽매인 왜곡된 시각을 교정해야 한다"면서 "잘못된 계파 논쟁과 편협한 진영 논리를 넘어서는 한국당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원내대책회의 주재하는 김성태
원내대책회의 주재하는 김성태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오른쪽 두번째)가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7.18
kjhpress@yna.co.kr

aayy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