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 현대, 맨시티 소속 미드필더 믹스 디스커루드 임대 영입

송고시간2018-07-18 08:36

울산 새 외국인 선수 믹스 디스커루드[울산 현대 사진제공=연합뉴스]

울산 새 외국인 선수 믹스 디스커루드[울산 현대 사진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울산 현대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의 미드필더 믹스 디스커루드(28)를 임대 영입했다. K리그 클럽이 맨시티 선수를 영입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울산은 18일 "디스커루드를 1년간 임대 영입했다"라며 "중원 핵심 자원인 디스커루드는 이근호, 박주호 등 기존 선수들과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디스커루드는 노르웨이계 미국인으로 노르웨이와 벨기에, 미국, 스웨덴 리그에서 주로 활동했다.

2015년 미국 프로축구 메이저리그 뉴욕 시티에 입단한 디스커루드는 2017년 스웨덴 예테보리로 임대 이적했다.

뉴욕시티와 계약이 끝난 올해 1월엔 명문구단 맨시티 유니폼을 입었는데, 곧바로 예테보리로 재임대 됐다.

예테보리에서 반년 간 활약한 디스커루드는 다시 울산으로 이적해 한국 무대에서 뛰게 됐다.

디스커루드는 미국 대표팀에서도 맹활약했다. 총 38차례 A매치에 출전해 6골을 기록했다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도 미국 대표팀 최종 명단에 승선해 꿈의 무대를 밟았다.

디스커루드는 국내에서 '믹스'를 등록명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그는 구단을 통해 "K리그가 아시아 최고의 리그라고 알고 있다"라며 "울산에서 뛰게 되어 기대가 크다"라고 전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