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속도로 주행 BMW 엔진룸서 불…운전자는 대피

송고시간2018-07-15 11:42

불타는 BMW
불타는 BMW

(영주=연합뉴스) 15일 경북 영주시 장수면 중앙고속도로 춘천 방향 영주휴게소 입구에서 BMW 520d 승용차 엔진룸에서 불이 나 차가 타고 있다. 2018.7.15 [독자 제공=연합뉴스]
yij@yna.co.kr

(영주=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승용차에 불이 붙어 차 앞부분이 모두 탔다.

15일 오전 9시께 경북 영주시 장수면 중앙고속도로 춘천 방향 영주휴게소 입구에서 A(47)씨가 몰던 BMW 520d 승용차 엔진룸에서 불이 났다.

불은 스용차 보닛 부분을 태우고 20여 분 만에 119 소방대에 진화됐다.

A 씨는 "휴게소 100m쯤 앞에서 계기판에 '구동장치 이상'을 알리는 경고가 나오고 속도가 줄며 엔진룸에서 연기가 새어 나와 휴게소 입구에 차를 세웠다"고 말했다.

그는 차 안에서 119에 신고를 하는 중 연기가 더 많이 나와 차에서 내렸는데 곧바로 불길이 치솟았다고 했다.

사고 차는 2014년식으로 A 씨는 2년 전 중고차를 샀다고 말했다.

경찰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BMW 엔진룸 전소
BMW 엔진룸 전소

(영주=연합뉴스) 15일 오전 경북 영주시 장수면 중앙고속도로 춘천 방향 영주휴게소 입구에서 BW 520d 승용차가 엔진룸 화재로 보닛 부분이 전소했다. 2018.7.15 [독자 제공=연합뉴스]
yij@yna.co.kr

yi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