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주·안성·평택 올해 첫 폭염경보…35도 이상 오를 듯

송고시간2018-07-15 11:15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무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경기지역에 올해 첫 폭염 경보가 내려졌다.

전국 폭염 (PG)
전국 폭염 (PG)

[제작 조혜인]

수도권기상청은 15일 오전 11시를 기해 여주, 안성, 평택에 내려진 폭염 주의보를 폭염 경보로 격상했다고 밝혔다.

이들 지역은 이날 최고 기온이 35도 이상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지역에는 현재 시흥, 안산, 김포, 파주, 연천을 제외한 대부분의 지역에 폭염 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폭염 주의보는 하루 최고 기온이 33도, 폭염 경보는 35도 이상인 날이 이틀 이상 계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기온이 계속 오르고 있어 폭염경보가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며 "건강 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zorb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