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올 상반기 당비수입 84억원…'선거에 짭짤'

송고시간2018-07-15 06:00

권리당원 늘며 반기 최고치…총결산 58억원 흑자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올해 상반기 거둬들인 당비수입이 80억원을 돌파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이 15일 공개한 '정당의 수입·지출 총괄표'에 따르면 민주당의 올해 1∼6월 당비수입은 84억6천423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반기 기준으로 가장 많은 액수다.

민주당은 작년 한 해 통틀어선 총 111억3천884만원의 당비를 거둬들였다.

이는 당의 지지율 고공행진과 함께 올해 6·13 지방선거를 전후로 권리당원이 꾸준히 늘어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당내 경선을 치러야 하는 예비후보자들이 투표권을 행사하는 권리당원 모집에 적극 나선 것이 요인이 됐다는 풀이가 나온다.

한편 민주당은 올해 상반기 229억원 가량의 보조금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선거보조금이 135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경상보조금이 65억원이었다.

지출비용 가운데는 조직활동비가 137억원 가량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인건비 34억원, 그 밖의 경비 21억원, 사무소 설치 운영비 17억원 등이었다.

전체적으로 올해 상반기 총 수입액은 366억원, 총 지출액은 308억원으로, 58억원의 흑자를 기록했다.

민주, 올 상반기 당비수입 84억원…'선거에 짭짤' - 1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