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中企중앙회, 베트남·인니에 수출컨소시엄 파견…"거래선 발굴"

송고시간2018-07-15 06:00

中企중앙회, 베트남·인니에 수출컨소시엄 파견…"거래선 발굴" - 1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중소기업들이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에 소비재 수출컨소시엄을 보내는 등 동남아시아 진출을 늘리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9∼13일 베트남 호찌민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국내 중소기업 13개사로 구성된 수출컨소시엄을 파견했다고 밝혔다.

중기중앙회 측은 "현지 유력바이어들과 1천108만 달러(128억원) 규모의 상담을 진행했다"며 "현장에서 85만 달러(9억원) 계약이 이뤄졌고 추후 283만 달러(32억원) 규모의 추가 수출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베트남은 국내 3대 수출국이자 '포스트 차이나'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인도네시아 역시 8월에 아시안게임이 열려 주변 지역의 소비 특수가 기대돼 파견지역으로 선정했다고 중앙회는 설명했다.

박광석 종이나라 상무는 "이번 컨소시엄을 통해 베트남, 인도네시아 최대 빅 바이어와 상담했다"며 "바이어와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수출계약을 늘려나가겠다"고 밝혔다.

유아용품을 제조업체 소셜빈 김태민 팀장은 "현지 바이어들의 제품 피드백을 바탕으로 개선점을 보완하고 장점을 키워 동남아 수출계약을 반드시 성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윤규 중기중앙회 산업통상본부장은 "현재 K-POP이나 K-뷰티 등 바람이 소셜미디어를 타고 동남아시아에 퍼져 한국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중기중앙회는 베트남에 있는 아세안사무소를 통해 동남아 진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대상으로 현지 상담을 주선하는 등 신규 수출 거래선 발굴을 늘려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中企중앙회, 베트남·인니에 수출컨소시엄 파견…"거래선 발굴" - 2

indig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