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감원, 중국당국에 "韓보험사 中진출 인가심사 신속처리" 요청

송고시간2018-07-15 12:00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국내 금융사가 중국에 진출할 때 인가 심사를 신속히 처리해달라고 금융감독원이 중국 금융당국에 요청했다.

중국 당국이 이에 호응함에 따라 국내 보험사의 중국 진출 속도가 빨라질 것으로 관측된다.

금감원 유광열 수석부원장은 지난 12~13일 중국 은행보험감독관리위원회 천원후이 부주석 및 증권감독관리위원회 팡싱하이 부주석과 만나 금융감독기관간 고위급 회담을 정례화하고 인적교류를 활성화하기로 했다고 금감원이 15일 밝혔다.

유 수석부원장은 특히 국내 은행 및 보험사의 영업상황에 대해 보다 많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는 한편 국내 보험사의 중국내 지점 개설을 위한 인가심사를 신속히 진행해달라고 요청했다.

금감원은 이와 관련 "국내 보험회사의 인가심사 절차가 신속히 처리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언급, 중국 금융당국의 긍정적인 반응을 시사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증권감독관리위원회 팡 부주석과 만난 자리에서 국제기구의 금융규제와 가상통화, 핀테크 등 글로벌 감독·규제 현안에 공동 대응하자고 제안하기도 했다.

금감원은 증권감독관리위원회 방문과 관련해 "국내 금융투자회사의 중국 사모펀드관리회사 등록 절차가 차질 없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며 향후 국내 금융투자회사의 합자 증권사 설립 등 신규 진출 건에 대해서도 협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12일 중국 베이징시 인용 경제부시장을 만나 금감원·서울시·베이징시 3자간 협력 채널을 구축해 중관촌 지역에서 핀테크 스타트업 기업의 신규 창업을 지원하기로 했다.

spee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