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세계면세점 18일 강남점 개점…객단가 높은 개별 관광객 유치

송고시간2018-07-15 06:00

센트럴시티내 5개층…럭셔리 신발·액세서리·시계

신세계 센트럴시티[신세계면세점 제공=연합뉴스]
신세계 센트럴시티[신세계면세점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신세계면세점이 18일 서울 서초구 센트럴시티에 서울 시내 면세점인 강남점을 연다고 15일 밝혔다.

명동점에 이어 신세계의 서울 시내 두 번째 면세점인 강남점은 센트럴시티 내에 총 5개 층, 1만3천570㎡(3천906평) 규모로 만들어졌다.

신세계면세점은 객단가(고객 한 명이 한 번에 구매하는 비용)가 높은 개별 관광객을 적극적으로 유치하기 위해 럭셔리 슈즈와 액세서리, 시계 카테고리에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유명 슈즈 브랜드인 마놀로 블라닉과 세르지오로시를 단독으로 유치하고 구찌, 마크제이콥스 등도 슈즈와 액세서리 부분을 강화했다.

면세점 업계에서 이른바 '3대 명품'으로 꼽히는 루이비통, 에르메스, 샤넬은 강남점에 입점하지 않았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이들 브랜드는 일반적으로 면세점이 개점할 때는 들어오지 않는다"며 "앞으로 유치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남점에는 고객에 재미있는 경험을 주기 위해 면세점 7m 높이의 천장에 국내 최초로 3D 비디오 파사드를 설치했다.

3D 비디오 파사드는 다양한 외국어 환영인사부터 한국의 미 등을 3D로 영상화해 관광객들에게 한국을 알리게 된다.

손영식 신세계디에프 대표는 "신세계면세점만이 제공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 콘텐츠를 개발해 강남점이 면세업계의 지형도를 새로 그리는 출발점이자 전 세계가 주목하는 글로벌 관광 허브로 거듭나게 하겠다"고 말했다.

신세계면세점 강남점 3D 비디오 파사드[신세계면세점 제공=연합뉴스]
신세계면세점 강남점 3D 비디오 파사드[신세계면세점 제공=연합뉴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