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백화점, 18일부터 해외명품대전…최대 70% 할인

송고시간2018-07-15 06:00

"상반기 명품 매출, 작년보다 18.5% 증가"

롯데백화점, 18일부터 해외명품대전
롯데백화점, 18일부터 해외명품대전

(서울=연합뉴스) 고객들이 롯데백화점 본점 에비뉴엘 엘리든 매장에서 상품을 고르는 모습. 2018.7.15 [롯데쇼핑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롯데백화점은 오는 18일부터 본점·잠실점·부산본점·대구점에서 순차적으로 '제20회 해외명품대전'을 연다고 15일 밝혔다.

해외명품대전은 롯데백화점에서 1년에 두 번 진행하는 프리미엄 브랜드 할인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28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해 30∼70% 할인한 가격에 제품을 선보인다.

우선 국내 유명 편집숍인 '한스타일'과 협업해 MSGM, 에밀리오푸치, 니나리찌 등 10여 개 브랜드의 원피스, 신발 등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역대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슈즈 상품전'도 마련됐다.

랑방, 폴스미스, 키아라페라그니 등 총 10개 브랜드가 지난해보다 30% 증가한 총 10억원의 물량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대표 상품은 랑방 샌들 55만6천원, 폴스미스 신발 27만3천원, 키아라페라그니 신발 12만8천원 등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원피스 등 여름 시즌 인기 상품도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겐조, 막스마라, 비바안웨스트우드 등이 참여하며 대표 상품은 겐조 티셔츠 15만4천원, 막스마라 원피스 38만원 등이다.

'역시즌' 행사도 마련됐다.

파라점퍼스, 맥케이지의 프리미엄 패딩과 사바티에, 비비안웨스트우드, 비니치오파자로 등의 겨울 상품 약 20억원 물량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해외명품대전은 오는 18∼22일 본점·잠실점, 8월 1일∼5일 부산본점, 8월 15∼19일 대구점에서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의 올해 상반기 해외명품 상품군 매출은 지난해 상반기보다 18.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최근 다양한 명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하려는 고객들의 수요를 파악해 이번 행사 물량을 여름 인기 상품뿐만 아니라 역시즌 상품, 신발, 핸드백 등 다양하게 준비했다"고 말했다.

gatsb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