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홈쇼핑, 북미정상회담 기념메달 국내 단독 판매

송고시간2018-07-15 09:00

싱가포르 조폐국의 '북미 정상회담' 기념메달
싱가포르 조폐국의 '북미 정상회담' 기념메달

[현대홈쇼핑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현대홈쇼핑은 '6·12 북미정상회담'을 기념해 싱가포르 조폐국에서 제작한 기념메달을 국내 유통채널 가운데 유일하게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현대홈쇼핑과 현대H몰은 17일부터 금메달 500점과 은메달 1천점을 한정 판매한다. 동메달(니켈 도금 메달)은 판매 수량에 제한이 없다.

금메달(중량 15.55g, 지름 27㎜)과 은메달(중량 31.1g, 지름 40.7㎜)은 모두 순도 99.9%이며 가격은 각각 121만원, 9만9천원이다. 동메달은 3만3천원이다.

기념메달 앞면에는 미국과 북한의 국기가 들어가 있고, 뒷면에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서명한 합의서를 배경으로 손을 맞잡은 모습이 디자인돼있다.

싱가포르 조폐국은 북미정상회담 기념메달로 금메달과 은메달을 각각 1천500점, 7천500점 한정 생산할 예정이다.

현대H몰은 미국 백악관에서 제작한 북미정상회담 기념메달(6만9천원)도 함께 판매한다.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역사적인 순간을 기억하고 싶은 국내 고객들에게 소장가치가 있을 것"이라며 "이번 기념메달은 예약 판매로 이뤄지기 때문에 실제 상품은 9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배송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gatsb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