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선발 수업 중' kt 김민 "후반기에는 인사드릴게요"

송고시간2018-07-13 16:56

kt 신인 김민
kt 신인 김민

(울산=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kt wiz 신인 김민이 13일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신한은행 마이카 퓨처스 올스타전 팬 사인회에서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다. 2018.7.13 abbie@yna.co.kr

(울산=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kt wiz가 야심작으로 준비 중인 2018신인 김민이 시즌 후반기에는 1군에서 공을 던지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김민은 13일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열리는 2018 KBO 신한은행 마이카 퓨처스 올스타전 팬 사인회에서 "후반기에는 1군에 가야죠"라며 밝게 웃었다.

올해 유신고를 졸업한 우완 투수 김민은 지난해 1차 지명으로 kt 유니폼을 입었다.

김민 동기 중에는 타자 강백호, 불펜 신병률처럼 이미 1군에서 활약하거나 선을 보인 신인들이 있다.

그러나 김민은 선발투수를 준비하고 있어서 퓨처스리그에서 더 많은 수련 기간을 보내고 있다.

김민은 "선발을 준비하고 있다"며 "퓨처스에서 많이 배우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타자들이 아마추어 때와 다르다. 어떻게 하면 안타를 안 맞고 요리할 수 있을지 공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인왕 후보'로 거론되는 강백호에게는 응원을 보냈다.

김민은 "매일 경기를 본다. 응원하고 있다"며 "나도 1군에 간다면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다짐했다.

그는 "팬 사인회는 구단 팬 페스티벌 이후 처음이다. 올스타전 팬 사인회여서 더욱 뜻깊다"며 "오늘 경기에서도 칭찬받는 게 목표"라며 첫 올스타전 출전을 앞둔 설렘을 전했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