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도·의회 상설정책협의회 설치 합의…협치 제도화(종합)

송고시간2018-07-13 13:36


제주도·의회 상설정책협의회 설치 합의…협치 제도화(종합)

제주도-제주도의회 상설정책협의회 체결
제주도-제주도의회 상설정책협의회 체결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13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원희룡(왼쪽) 제주도지사와 김태석 제주도의회의장이 상설정책협의회를 위한 공동 선언문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7.13
bjc@yna.co.kr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도와 제주도의회가 상설정책협의회를 설치, '제주형 협치'를 제도화하기로 합의했다.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은 13일 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의회와 도의 상설정책협의회를 위한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합의문에 따르면 도와 의회는 지방분권 개헌과 지방자치제도 개편을 적극 추진하고, 세계 평화와 인권을 존중하고 남북통일의 시대적 소명을 다해 제주특별자치도의 가치가 최대한 보장되도록 합심해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의회의 독립성·자율성·전문성을 실질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의회 인사권·조직권을 의회로 신속히 이양하고 관련 법령과 제도개선에 힘쓴다.

의회는 도가 행정을 합리적·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협력하고, 도는 행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더욱 노력한다.

합의사항 실현을 위해 '상설정책협의회'를 조속히 설치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실무기구를 둬 도민이 원하는 '제주형 협치체제'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김 의장은 "제주형 협치모델은 도의회가 독립성·자율성을 보장받는 기관대립형 의회 모델 토대 위에 제주 공동의 목표나 도민 삶과 직결된 의제에 대해서는 제도화된 협력의 틀 속에서 도와 완벽한 협치를 지향하겠다는 것"이라며 "새로운 정치실험이 성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이번처럼 소속 정당이나 정치적 기반을 달리하는 경우 도민의 뜻을 잘 살펴서 협력관계를 더 잘 구축해야 한다"며 "협치와 연정을 낮은 단계에서부터 가능한 것부터 확대시켜 나가면서 도민 만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방향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원 지사가 도의회에 행정시장 추천권한을 제안했으나 김 의장은 지난 11일 제362회 임시회 개회사를 통해 거절 입장을 밝혔고, '협치의 제도화'를 요구했다.

이에 대해 원 지사는 같은 자리에서 도정 업무보고에 즈음한 인사말을 통해 "협치와 연정은 시대적 요구이자 흐름"이라며 도와 의회 간 '상설정책협의회' 운영을 제안했다.

ato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