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한국서도 더많은 일자리를"…이재용 "더 노력하겠다"(종합)

송고시간2018-07-09 23:52

인도 삼성공장 준공식 직전 대기실에 불러 5분간 만나

文 "신공장 준공 축하…인도 고속성장에 삼성 큰 역할 고맙다"

李 "멀리 찾아줘 직원들 큰 힘 됐다, 감사"…삼성전자 부사장도 배석

문 대통령과 모디 총리 영접하는 이재용 부회장
문 대통령과 모디 총리 영접하는 이재용 부회장

(노이다<인도>=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인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나렌드라 모디 총리가 9일 오후 인도 우타르프라데시주 노이다시 삼성전자 제2공장 준공식에 도착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안내를 받으며 행사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hkmpooh@yna.co.kr

문 대통령 삼성 신공장 준공 축하
문 대통령 삼성 신공장 준공 축하

(노이다<인도>=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인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인도 우타르프라데시주 노이다시 삼성전자 제2공장 준공식에 참석,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한 내빈들과 테이프 커팅을 하고 대화하고 있다. 2018.7.9
hkmpooh@yna.co.kr

(뉴델리=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기자 = 인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삼성전자 노이다 신(新)공장 준공식에 참석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따로 접견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문 대통령은 준공식장 도착 직후 이 부회장과 홍현칠 삼성전자 서남아담당 부사장의 안내를 받아 대기실로 직행했으며, 이내 대기실 밖에서 기다리던 이 부회장과 홍 부사장을 불러 5분간 접견했다고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 부회장에게 "삼성전자 노이다 신공장 준공을 축하한다. 인도가 고속 경제성장을 계속하는 데 삼성이 큰 역할을 해줘 고맙다"며 "한국에서도 더 많이 투자하고 일자리를 더 많이 만들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이 부회장은 "대통령께서 멀리까지 찾아주셔서 여기 직원들에게 큰 힘이 됐다"며 "감사하고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접견에는 조한기 제1부속비서관이 배석했다.

문 대통령과 영접하는 이재용 부회장
문 대통령과 영접하는 이재용 부회장

(노이다<인도>=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인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인도 우타르프라데시주 노이다시 삼성전자 제2공장 준공식에 도착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안내를 받으며 행사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hkmpooh@yna.co.kr

문 대통령에게 고개숙여 인사하는 이재용
문 대통령에게 고개숙여 인사하는 이재용

(노이다<인도>=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9일 오후 인도 우타르프라데시주 노이다시 삼성전자 제2공장 준공식에서 이재용 부회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고개숙여 인사하고 있다. 2018.7.9 hkmpooh@yna.co.kr

문 대통령, 인도 삼성공장 준공식 참석…취임후 이재용 첫 대면

유튜브로 보기

문대통령, 삼성공장서 이재용과 악수…李, 수차례 허리숙여 인사

유튜브로 보기

honeyb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