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벽돌폰부터 5G까지…30년 이동통신 변천사 한눈에"

송고시간2018-07-09 10:18

SK텔레콤, '대한민국 휴대전화 30주년 특별전' 후원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벽돌폰'부터 '5G'까지…. 우리나라에 휴대전화 서비스가 처음 도입된 1988년 이후 30년간 이동통신 기술 변천사를 볼 수 있는 전시회가 9일부터 열린다.

SK텔레콤[017670]은 오는 31일까지 서울 종로구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휴대전화 30주년 기념 특별전'을 후원한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전시에서는 1G부터 4G까지 휴대전화의 변천사를 알 수 있는 대표 단말기 120여 대를 볼 수 있다. 1996년 세계 최초 CDMA 상용화와 2013년 세계 최초 LTE-A 상용화 등 이동통신 30년사의 주요 기록들도 전시된다.

TV 박스와 홀로그램 영상으로 통신의 역사를 보여주는 '모바일 히스토리 1988-2018' 코너도 마련됐다. 또 주요 단말기의 벨소리로 음악을 연주해 인기를 모았던 '모바일 오케스트라'도 재연된다.

SK텔레콤은 '미래의 시작, 5G' 코너에서 5G 준비 상황을 전하고, 5G 기반의 자율주행과 양자 암호 기술 등을 관람객들에게 소개한다.

대한민국 휴대전화 30주년 기념 특별전 [대한민국역사박물관 홈페이지 화면 캡처]

대한민국 휴대전화 30주년 기념 특별전 [대한민국역사박물관 홈페이지 화면 캡처]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