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치료감호 받던 40대 살인 전과자 정신병원서 탈출

송고시간2018-07-09 08:38


치료감호 받던 40대 살인 전과자 정신병원서 탈출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조현병을 앓고 있는 40대 살인 전과자가 치료 중인 병원 폐쇄병동에서 탈출해 경찰과 교정당국이 수색에 나섰다.

9일 광주 광산경찰서와 광주보호관찰소에 따르면 8일 오후 광주 광산구 한 병원 폐쇄병동에서 김모(48)씨가 달아났다.

김씨는 관리자들이 다니는 출입문을 잠시 열어놓은 사이 이 문으로 탈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전자발찌 착용 대상자는 아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그는 과거 정신 병동 입원 당시 시끄럽다는 이유로 동료 환자를 폭행, 숨지게 해 징역 3년을 선고받았으며 현재는 치료감호 기간 중으로, 병원에서 조현병 치료를 받고 있었다.

경찰은 인근 CCTV 등을 토대로 김씨의 행방을 추적하고 있다.

[광주지방경찰청 제공]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eTTKhiZ1PYg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