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종대 "기무사 계엄 문건은 실행계획…압수수색·청문회해야"

송고시간2018-07-07 14:58

"엄청난 정치보복 이어졌을 수도…협조자·통제권자 밝혀야"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정의당 김종대 의원은 7일 국군기무사령부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심판 당시 시위 진압을 위해 위수령 발령과 계엄 선포를 검토했다는 문건이 공개된 것과 관련, "청와대 경호실과 육군본부, 수도방위사령부 등을 압수수색하고, 국회 청문회도 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발언하는 김종대
발언하는 김종대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정의당 김종대 원내대변인이 9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아랍에미리트(UAE) 비밀군사지원협정과 관련해 발언하고 있다. 2018.1.9
pdj6635@yna.co.kr

김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문건을 보면 단순히 위수령과 계엄령에 대한 법적 검토가 아니라 구체적인 실행계획"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당시 박 전 대통령은 탄핵 기각을 확신했던 것으로 알려졌다"며 "헌법재판소의 기각 판결이 나면 수세에 몰렸던 권력은 국가 정상화와 안정을 도모한다는 명분으로 기무사 계획을 실행했을 것이고, 엄청난 정치보복이 이어졌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법적으로 청와대 경호실이 기무사와 수방사, 특전사 등을 통제하게 돼 있고, 출동 부대를 선정할 때 합참과 육군본부가 협조하지 않으면 기무사가 단독으로 실행계획을 만들 수 없는 체제"라며 "기무사가 단독으로 이 문건을 작성했다고 믿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신속하게 수사로 전환해 이 실행계획을 수립하는데 협조자와 통제권자는 누구였는지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