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인도 모디 총리와 간디기념관 방문

송고시간2018-07-09 19:59

문대통령 "한국 국민, 간디에 존경심…3·1운동, 인도 독립운동에 영향"

모디 "간디의 평화·인권·포용 사상, 문대통령 정치철학과 맞닿아"

간디 순교기념비 방문한 문 대통령
간디 순교기념비 방문한 문 대통령

(뉴델리=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인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나렌드라 모디 총리와 함께 뉴델리 간디기념관을 방문, 순교기념비 앞에서 합장하고 있다. 2018.7.9
scoop@yna.co.kr

(뉴델리=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기자 = 인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오후(현지시간)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함께 뉴델리에 있는 간디 기념관을 방문했다.

두 정상은 마하트마 간디가 사망하기 전 마지막 남긴 발걸음을 따라 이동하면서 간디 기념비에 헌화하고, 간디가 기도하던 장소 등 기념관 내부를 둘러봤다.

모디 총리는 문 대통령에게 간디의 생애와 간디 기념관의 의미에 관해 설명하면서 평화·인권·포용 정신 등을 핵심으로 하는 간디의 사상이 문 대통령의 정치철학과 맞닿아 있다고 언급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이번 순방에서 모디 총리와의 첫 일정을 인도 국민의 정신적 지도자인 간디를 기념하는 곳에서 갖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문 대통령은 또 한국 국민도 식민지배의 아픈 역사를 공유하고 있어 인도 독립운동과 비폭력 저항의 상징인 간디에 대한 존경심을 가지고 있으며, 인도의 독립운동이 우리의 3.1운동에서 영감을 얻었다는 점 등을 거론했다.

두 정상은 또 유년기 빈곤 등 시련을 극복하고 지도자가 돼 부정부패 척결과 사회 전반에 대한 개혁 및 모든 국민이 더불어 잘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 중이라는 점에서 서로가 공통점이 있음을 확인하는 등 국정철학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또 개인적 관심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격의 없이 대화하며 신뢰와 우의를 다졌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양국 협력방안에 대한 대화도 오갔다.

문 대통령은 우리 외교의 지평을 남아시아로 과감히 확대해, 인도와의 관계를 획기적으로 강화하는 신남방정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순방을 통해 '사람, 상생번영, 평화를 위한 미래 파트너십'을 향해 양국이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모디 총리는 신동방정책을 통해 우리나라와의 경제협력을 새로운 차원으로 높여 가기를 희망한다면서, 다음 날 개최될 정상회담에서 다양한 협력방안을 논의하자고 답했다.

양 정상은 국민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가는 호혜적 경제협력으로 상생번영이 중요하며, 한반도 문제와 역내 평화와 안정에 힘을 합쳐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또 4차 산업혁명 등에 대한 공동 대응을 통해 함께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는 데에도 공감대를 이뤘다.

honeybee@yna.co.kr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