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 주점 방화 피해자 1명 더 숨져…사망자 4명→5명

송고시간2018-07-06 20:57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군산=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군산 주점에서 발생한 화재로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받던 김모(58)씨가 6일 오후 4시 15분께 숨졌다.

지난달 22일 추가 사망자가 발생한 데 이어 이날 김씨가 숨지면서 사망자는 모두 5명으로 늘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동군산병원에 입원해 있던 김씨는 서울 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다가 이날 끝내 숨졌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서울의 한 화상전문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가 유명을 달리했다"며 "다른 피해자 일부도 위독한 상황이다"고 말했다.

앞서 방화 용의자 이모(55)씨는 지난달 17일 오후 9시 50분께 군산시 장미동 한 주점 입구에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질렀다.

이 불로 김씨를 포함해 5명이 숨지고 29명이 화상을 입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