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도, 여성가족정책 강화한다…여성특보 임명

송고시간2018-07-06 17:56

김경수 지사 임기 내 여성가족정책 연구개발 전담기관도 설치

김경수 경남도지사 [경남도 제공=연합뉴스]
김경수 경남도지사 [경남도 제공=연합뉴스]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경남도는 여성특보를 임명하는 등 여성가족정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이날 도청 대강당에서 열린 '2018년 양성평등 주간 기념식'에 참석, 이같이 말했다.

김 지사는 "도가 양성평등 지수에서 3년 연속 중하위권 성적을 받고 있고, 여성가족정책 전문기관 수준이나 연구인력 측면에서도 전국 꼴찌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먼저 여성가족정책과 양성평등 업무를 맡을 여성특보를 임명하겠다"며 "경남발전연구원 여성가족정책센터 연구원이 박사 1명, 석사 1명 등 2명에 불과한데 연구인력도 충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도지사 임기 내에 여성가족정책 연구개발 전담기관을 설치하겠다"고 약속했다.

매년 7월 1일∼7일 열리는 양성평등 주간은 양성평등 문화를 확산하고 양성평등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제정됐다.

도는 기념식에서 여성권익 신장과 양성평등 확산에 공로가 큰 여성단체 회원과 공무원 등 45명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했다.

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