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서 고교생이 물에 빠진 초등생 구해

송고시간2018-07-06 16:29

물에 빠진 초등학생 구하는 고등학생
물에 빠진 초등학생 구하는 고등학생

(울산=연합뉴스) 지난 6월 29일 오후 울산시 중구의 한 하천에서 다운고 김정환 학생이 물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조하고 있다. 사진은 현장을 지나던 시민이 촬영해 다운고에 제공한 것. 2018.7.6 [울산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의 한 고등학생이 물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조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6일 울산시교육청에 따르면 다운고 2학년 김정환 학생은 지난 6월 29일 오후 4시 30분께 중구 다운아파트 인근 척과천변을 지나던 중 물에 빠져 허우적거리는 초등학생 A 군(1학년)을 발견했다.

당시 A 군은 하굣길에 신발을 물에 빠뜨린 뒤 떠내려가는 신발을 잡으려고 물에 들어갔다가 위험에 처했다.

김 군은 곧장 물에 들어가 A 군을 자신의 어깨 위에 태운 채 물속을 걸어서 빠져나왔다.

김 군은 최근 다리 수술로 몸이 불편한 상태였지만, 위험에 빠진 A 군을 보고 망설임 없이 물에 뛰어든 것으로 전해졌다.

김 군의 미담은 당시 현장을 목격하고 사진을 촬영한 한 시민이 학교 측에 해당 내용을 제보하면서 주변에 알려졌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