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건보공단, 신규 채용때 장애인 7∼10% 이상 선발

송고시간2018-07-06 15:40

2022년 전체 직원의 5%인 700명까지 확대


2022년 전체 직원의 5%인 700명까지 확대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건강보험공단은 장애인을 해마다 신규직원 채용 인원의 7∼10% 이상 선발해 2022년에는 전체 직원의 5%가량인 700명까지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이를 통해 장애인에게 적합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장애인의 사회참여 기회를 넓혀나가기로 했다.

건보공단은 이를 위한 조치로 올해 상반기 신규직원 499명 중 직무능력 중심의 블라인드 채용방식으로 장애인 51명(10.2%)을 뽑았다.

시각·청각·신장 등에 장애가 있는 경증 장애인이 33명이고 뇌병변장애·지체장애·정신장애·심장장애 등 중증장애인이 18명이다.

이에 앞서 건보공단은 지난 4월 13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등이 참여하는 장애인 고용증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상반기 신규직원 채용인원 499명 중 직무능력 중심의 블라인드 채용방식으로 장애인 51명(10.2%)을 최종 선발했다. 1차 임용대상은 건강·요양·전산 직렬 11명으로 3주간의 신입직원 입문과정 교육을 수료후 7월 16일에 업무에 배치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상반기 신규직원 채용인원 499명 중 직무능력 중심의 블라인드 채용방식으로 장애인 51명(10.2%)을 최종 선발했다. 1차 임용대상은 건강·요양·전산 직렬 11명으로 3주간의 신입직원 입문과정 교육을 수료후 7월 16일에 업무에 배치된다.

sh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