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 장병 1인당 日급식비 8천267원…올해보다 5.2% 인상

송고시간2018-07-06 14:41

"군 급식비는 순수 재료비"…동원 예비군 급식비도 동일

군 부대 장병 급식 장면 2017.8.17
군 부대 장병 급식 장면 2017.8.17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국방부는 내년 국방예산에 장병 1인당 하루 급식비로 올해 대비 5.2% 늘어난 8천267원을 책정했다고 6일 밝혔다.

장병 1인당 한 끼 급식비로 계산하면 2천756원이다.

국방부 당국자는 "내년 이후로도 군은 장병 급식이 전투력과 장병 사기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소인 점을 고려해 급식비를 지속해서 인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방부는 장병 하루 급식비를 2020년 8천519원, 2021년 8천775원, 2022년 9천38원, 2023년 9천309원으로 계속 인상할 계획이다.

이 당국자는 "군 급식비는 인건비와 운영비 등이 포함되지 않은 순수 식재료비"라며 "부대에서 숙식하며 훈련을 받는 동원예비군 급식비도 현역 장병과 동일하게 책정된다"고 설명했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