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라인, 글로벌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박스' 내달 설립

송고시간2018-06-28 18:04

가상화폐 간 거래만 지원…미국·일본 이외 국가 서비스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은 오는 7월 중 글로벌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박스'를 설립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라인은 이날 일본 지바현 마이하마에서 연 '라인 컨퍼런스 2018'에서 이 같은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비트박스는 비트코인·이더리움·비트코인 캐시·라이트코인 등 30여종의 가상화폐를 거래할 계획이다. 수수료는 0.1%다.

단, 가상화폐 간 거래만 지원하고, 현금으로 가상화폐를 매매할 수는 없다.

서비스 지역은 미국과 일본을 제외한 전 세계다.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 등 15개 언어를 지원한다.

거래 코인은 안정성을 고려해 내부 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선정하며, 별도의 보안 대책이 수립된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라인, 글로벌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박스' 내달 설립 - 1

이데자와 다케시 라인 최고경영자(CEO)는 "비트박스는 라인이 약속한 새로운 금융 서비스의 하나로 설립된 만큼 이용자들이 더욱 쉽게 암호화폐에 접근할 수 있을 것"이라며 "소중한 자산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철저한 보안 체계를 확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라인은 독자적 블록체인을 통해 생태계를 만드는 '라인 토큰 이코노미'를 구축한다는 목표로 관련 자회사인 '언블락'과 '언체인' 등을 최근 설립한 바 있다.

라인은 이밖에도 인공지능(AI) 플랫폼인 '클로바'를 도요타 자동차 및 샤프·미쓰비시 등 가전회사와 연계할 계획이다.

또 종합 여행 서비스 '라인 트래블'과 앱 설치 없이 즐길 수 있는 '라인 퀵 게임' 등 신규 서비스도 공개했다.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