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작년 귀농가구 경북 전국 1위…의성·상주 등에 몰려

송고시간2018-06-28 17:42

통계조사 시작 이래 2011년 제외하고 매년 경북 선두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안동=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지난해 전국에서 귀농 가구가 가장 많았던 지역은 경북으로 나타났다.

경북은 2004년 통계조사가 시작된 이래 2011년을 제외하고 매년 전국 1위를 차지했다.

28일 도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귀농 가구는 1만2천630가구로 이 가운데 경북은 전국에서 가장 많은 18.3%(2천316가구)를 차지했다. 경북에 이어 전남(1천925가구), 경남(1천668가구), 충남(1천384가구) 등이 뒤를 이었다.

도내 시·군별로는 의성군이 177가구로 가장 많고 상주시 174가구, 영천시 154가구, 안동시 136가구, 봉화군 134가구, 김천시 133가구 등 순이었다.

연령대는 30∼40대가 38%를 차지했고 50대 34%, 60대 이상 28%로 나타났다.

도는 다른 시·도에 비해 귀농 가구가 많은 이유로 고소득 작물을 위주로 한 농업 환경, 정책자금 지원 및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을 꼽는다.

김주령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농촌인구 유입과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