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번엔 대전 아파트 단지서 "흉기 떨어졌다"…경찰 수사

송고시간2018-06-25 22:02

경찰, 현장서 10㎝ 길이 과도 수거…다친 사람은 없어

이번엔 대전 아파트 단지서 "흉기 떨어졌다"…경찰 수사 - 1

(대전=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지난달 충남 천안의 한 아파트에서 주민이 이불 가방을 털다 바닥으로 흉기가 떨어진 데 이어 대전의 아파트 단지에서도 "흉기가 위에서 떨어졌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사 중이다.

25일 대전 유성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후 7시께 대전 유성구 한 아파트 산책로를 걷던 주민이 "바닥에 무엇인가 떨어지는 소리가 나서 쳐다보니, 흉기로 보이는 물건이 있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약 10㎝ 길이의 과도(果刀)를 수거했다.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다.

경찰은 과도에 지문이 묻어있는지 감식을 의뢰하는 한편 주민들을 상대로 탐문수사를 벌이고 있다.

앞서 지난달 20일 충남 천안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30㎝ 길이의 식칼이 인도로 떨어져 경찰이 수사했다.

이 식칼은 아파트 주민이 주방용품 등 각종 이삿짐을 이불 가방에 넣어 이사한 뒤, 해당 가방이 비어있는 줄 알고 베란다 창문 밖으로 털다가 떨어뜨린 것으로 밝혀졌다.

soy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