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과기정통부 "올해 국가 R&D 사업에 19조7천억 투입"

송고시간2018-06-25 17:00

자문회의 심의회의 운영위 의결…기초연구에 1조4천억원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정부가 올해 국가 연구개발(R&D) 사업에 총 19조7천억원을 투입한다. 이는 작년 예산(19조5천억원)보다 1.1% 늘어난 것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5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제3회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심의회의 운영위원회를 열어, 이런 내용을 담은 제4차 과학기술기본계획(2018∼2022)의 올해 시행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시행계획에는 기초연구를 중점 지원한다는 방안이 담겼다. 우선 올해 기초연구사업에 작년 예산(1조2천600억원)보다 1천600억원 많은 1조4천2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2022년에는 작년 예산의 2배인 2조5천200억원이 되도록 이 분야 예산을 점차 늘려갈 예정이다.

빅데이터, 차세대통신, 인공지능, 자율주행차, 드론, 맞춤형 헬스케어, 스마트시티, 가상증강현실, 지능형로봇, 지능형반도체, 첨단소재, 혁신신약, 신재생에너지 등 13대 혁신성장동력 육성에도 올해 1조3천300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과기정통부는 오는 2022년까지 5년간 총 9조원을 이 분야에 투입할 계획이다.

또 재난·재해 대응 기술개발에 올해 89억원을, 사회문제해결형 기술개발에 41억8천800만원을 투자키로 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16개 중앙행정기관에서 수립하는 5년 이상의 과학기술분야 중장기계획들 사이에 중복을 막기 위한 '과학기술분야 중장기계획 연계강화방안'도 의결됐다.

이 방안의 주요 내용은 과학기술 분야 중장기계획을 수립할 때, 자문회의 전문위원회가 다른 계획과 관련성 및 차별성 등을 검토케 한다는 것이다. 아울러 급변하는 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이미 확정된 중장기계획도 일부 수정할 수 있게 했다.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연합뉴스 자료 사진]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