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심 더위를 식혀라!"…전주시 폭염 종합대책 본격 가동

송고시간2018-06-25 16:04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전주시가 그늘막 쉼터와 무더위 쉼터 설치 등을 포함한 여름철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본격 가동한다.

시는 올 여름철 기온이 평년기온(23.6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함에 따라 시민의 피해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2018년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9월 30일까지 추진하겠다고 25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 4일부터 시민안전담당관을 단장으로 하는 재난상황실을 설치했다.

더위를 피해서...
더위를 피해서...

전북 내륙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지난 24일 오후 전주시 완산구 서신길공원에 시원한 분수가 나오고 있다. 2018.6.24

시는 노인·노숙인 등 취약계층 보호대책, 가로수·녹지·분수 등 다중이용시설 사전정비, 먹는 물·식중독 대비 등 건강관리 대책, 쿨서비스, 그늘막 쉼터, 무더위 쉼터 등의 대책을 차질없이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독거노인 생활관리사를 통해 방문과 유선통화로 매일 안전유무를 확인하고 455개소의 무더위 쉼터를 마련키로 했다.

노숙인을 위한 거리상담팀도 투입하고 가로수와 녹지시설의 물주기 특별대책도 추진한다.

lc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