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사랑상품권 310억어치 9월부터 판매…10% 할인

송고시간2018-06-25 15:05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 군산시는 25일 군산사랑상품권 310억원어치를 9월부터 판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군산사랑상품권은 군산에서만 유통하는 일종의 지역화폐다.

 지역사랑상품권 견본 [군산시 제공=연합뉴스]
지역사랑상품권 견본 [군산시 제공=연합뉴스]

군산시는 지난 5월 고용위기지역 및 산업위기특별지역 지정에 따라 상품권 발행지역으로 선정됐다.

특히 국비 31억원을 지원받아 상품권을 10% 할인 판매한다.

시는 상품권 조례를 제정하고 가맹점과 판매점을 모집해 추석 전에 상품권 사용이 가능하게 할 방침이다.

상품권 가맹점 대상은 슈퍼마켓, 음식점, 주유소, 이·미용실, 의류판매장, 문구점 등 생활밀착형 점포다.

가맹점으로 등록하면 영업주는 수수료 없이 은행에서 상품권을 현금으로 바꿀 수 있다.

상품권은 5천원권과 1만원권으로, 발행을 기념해 10% 할인 판매된다.

가맹점 신청은 읍·면·동사무소에서 받는다.

전북에서는 김제, 완주, 임실, 장수에서 지역사랑상품권을 유통하고 있다.

문용묵 시 지역경제과장은 "상품권이 군산조선소와 한국GM 공장폐쇄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자영업자의 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