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맛비 선제대응"…전남도, 호우 예보에 취약 시설 점검

송고시간2018-06-25 14:47

집중호우에 불어난 하천
집중호우에 불어난 하천

[연합뉴스 자료사진]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도가 본격적인 장마에 앞서 집중호우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25일 전남도에 따르면 전남에는 장마 전선의 영향으로 26∼29일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전남도는 22개 시·군, 관계 기관과 함께 비상근무 체계를 점검했다.

올해부터 도청에 상주하는 광주지방기상청 소속 전문가의 도움도 받고 있다.

급경사지 등 인명 피해가 우려되는 228곳의 점검을 강화하고 전남경찰청과 협력해 침수 취약 지역 183곳, 천변 주차장 20곳 등에 대한 사전통제 등 교통대책도 추진한다.

해안가 등 저지대 침수에 대비해 배수펌프장 가동 상태를 점검하고 지방하천 24곳과 재해 예방사업 84곳 등 공사장 현장 관리도 강화하기로 했다.

이화종 전남도 자연재난과장은 "매년 반복되는 호우 피해 사례를 교훈 삼아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에 많은 비가 집중해 내리면 논밭 등 바깥출입은 물론 강가나 강둑을 걷는 일을 삼가고 비닐하우스, 축사 등 시설도 철저히 관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