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발전연구원 "민선 7기 시정방향은 지속가능한 발전"

송고시간2018-06-25 13:28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민선 7기 출범의 전환기에 부산시는 시민 행복을 위해 '지속 가능한 발전'을 부산의 새로운 시정운영 방향으로 설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민선 7기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민선 7기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발전연구원은 25일 정책포커스 '지속 가능한 발전과 부산의 새로운 시정운영 방향' 보고서를 내고 민선 7기 부산시가 시민 행복을 위해 지속 가능한 발전을 시정운영의 한 축으로 삼아야 한다고 제안했다.

지속 가능한 발전은 유엔이 21세기 인류 미래를 담보할 해법으로 환경정책과 개발전략을 통합하는 틀로 제시한 개념이다.

2015년 유엔이 '지속 가능한 발전 정상회의'에서 2030 의제와 SDGs(Sustainable Development Goals·지속가능 발전목표)를 채택하면서 지방자치단체들이 대응전략을 모색하고 있다.

보고서는 "글로벌 도시를 지향하는 부산시도 민선 7기 출범에 맞춰 환경·경제·사회의 균형발전과 현재와 미래 세대의 공동 번영을 위한 지속 가능한 발전을 시정운영의 방향으로 설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양진우 선임연구위원은 "지속가능한 발전목표에 관한 이해를 확대하고 목표와 지표를 설정해 실행 프로그램을 수립하며 주기적으로 진행 상황을 점검하는 사이클을 설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속 가능한 발전목표를 활용한 시정으로 시민 생활의 질을 높이고 지자체 고유의 특성을 바탕으로 하는 글로벌 수준의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등 선순환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