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나금융 김정태·KB금융 윤종규, 8월 평양 방문 추진(종합)

송고시간2018-06-21 22:33

국제유소년축구대회 참석차 방북 검토…함영주 행장은 불참키로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김정태 하나금융지주[086790] 회장과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이 8월 중 북한 방문을 추진하고 있다.

21일 금융권에 따르면 김 회장과 윤 회장은 남북체육교류협회로부터 8월 평양에서 열리는 국제유소년축구대회에 초청을 받아 방북을 검토 중이다.

하나금융의 경우 김 회장이 방북에 긍정적인 것으로 전해졌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도 당초 방북을 추진했으나 공판 등 여건을 감안해 불참으로 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KB금융 역시 방북을 추진 중이다.

윤 회장이 방북을 신중 검토 중인 가운데 허인 KB국민은행장은 윤 회장이 방북할 경우 동행할 예정이다.

국제유소년 축구대회는 민간단체인 남북체육교류협회가 주도하며, 남북한 각각 2팀과 유럽 2팀, 중국 1팀, 우즈베키스탄 1팀 등 총 8팀이 참가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나은행은 프로축구 K리그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후원사다. 앞서 김 회장과 함 행장은 각각 러시아와 오스트리아를 찾아 국가대표 축구팀에 격려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다만 공교롭게도 두 금융사는 채용비리 사건에서 아직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검찰은 지난주 채용비리 중간수사 결과를 내놓고 김 회장과 윤 회장에 대해 증거불충분으로 '혐의없음' 처리하고, 함 행장을 업무방해 및 남녀고용평등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함 행장의 첫 공판기일은 다음달 20일이다. 통상적으로 첫 공판 이후 3∼4주 간격으로 속행 공판이 이어질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함 행장이 방북한다면 공판 날짜와 겹칠 가능성도 있었다.

하나금융지주 김정태 회장
하나금융지주 김정태 회장

[연합뉴스TV 제공]

heev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