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맑게 변한 마을 도랑…김해서 '도랑 품은 청정마을' 출범

송고시간2018-06-21 17:02

(김해=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낙동강유역환경청은 21일 경남 김해시 시례면 하촌마을에서 '도랑 품은 청정마을' 출범식을 했다.

김해 '도랑 품은 청정마을' 출범식
김해 '도랑 품은 청정마을' 출범식

[낙동강유역환경청 제공=연합뉴스]

'도랑 품은 청정마을'은 마을 도랑의 환경을 되살리고 수생생태계를 복원하는 사업으로 경북 영천·고령, 경남 김해·밀양·의령 등 5개 지역에서 추진 중이다.

화포천 최상류에 있는 하촌마을 도랑은 작년까지 각종 쓰레기 무단투기, 불법 소각 등으로 심각하게 오염됐다.

이에 지난해 9월 낙동강청은 상류 저수지 확장 및 하류 습지조성을 위한 도랑 수량확보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 최근 마무리했다.

또 주기적으로 수질모니터링을 하고, 영농폐기물을 정기적으로 수거하는 등 오염관리에도 관심을 기울였다.

이번 출범식을 기점으로 낙동강청은 하촌마을 상류 저수지부터 하류 습지까지 전체 도랑의 수질 및 수생생태계 복원과 친환경 농법 보급 등 주변 유역환경 개선사업을 새롭게 추진할 예정이다.

낙동강청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확보한 수량을 바탕으로 도랑의 수질·수생생태계 개선에 집중투자하겠다"고 말했다.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