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도의회 한국당 원내대표에 4선 이병희 의원

송고시간2018-06-21 16:13

대변인 이정훈·원내총무 조영제 의원 내정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내달 개원하는 제11대 경남도의회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로 4선 이병희 의원(밀양1)이 선출됐다.

자유한국당 소속 경남도의원 당선인들은 21일 도의회에서 당선인 총회를 열고 이 의원을 만장일치로 원내대표로 뽑았다.

이병희 경남도의원
이병희 경남도의원

이날 총회에는 6·13 지방선거에서 당선한 21명 전원이 참석했다.

새 원내대표로 선출된 이 의원은 "도의회는 당대 당이 정책대결을 하는 곳이 아니며 야당으로서 어떤 사안에 대해 발목 잡는 것이 아닌, 이제는 도민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 고민해야 한다"며 "정확한 정책제안을 하고 대안을 찾는 그런 야당 역할을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날 총회에서 수석부대표에는 박삼동(창원10) 의원이 추인받았다.

부대표로는 박우범(산청)·임재구(함양)·한옥문(양산1)·윤성미(비례) 의원이, 대변인은 이정훈(하동) 의원이, 원내총무는 조영제(비례) 의원이 각각 내정됐다.

한국당 도의원들은 내달 개원하는 도의회 의장단과 상임위원장 구성을 놓고 조만간 더불어민주당과 협의를 시작할 계획이다.

한국당은 이번 선거에서 도의원 34명이 당선해 다수당이 된 민주당에 이어 제2당으로 밀렸다. 한국당이 제2당으로 밀린 건 도의회 개원 이후 처음이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