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 전농 "극소수 농업인 혜택 스마트팜 사업 철회하라"

송고시간2018-06-21 15:36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전국농민회 충북도연맹은 21일 "농림축산식품부는 현재 추진 중인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감도. [농식품부 제공=연합뉴스]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감도. [농식품부 제공=연합뉴스]

전농 충북연맹은 이날 성명을 내 "도시화로 지방 소도시가 소멸하고 우리 농업 소득은 20년 넘게 제자리걸음"이라며 "극소수 농업인을 위한 스마트팜 사업은 미래 농업의 대안이 될 수 없다"고주장했다.

이어 "스마트팜 사업은 일부 농업인을 위해 많은 예산을 써야 하고 그 사업이 모두 성공한다는 보장도 없다"며 "많은 농민이 실질적인 도움을 받는 정책이라고 보기 어렵다"이라고 비판했다.

전농 관계자는 "스마트팜 사업에 수천억원이 든다고 하는데 차라리 그 예산으로 청년농업인 영농 정착 지원사업과 농민수당을 지급하는 데 쓰는 것이 농민들에게 더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스마트팜 규모화·집적화, 청년창업, 기술혁신 등 생산·교육·연구 기능을 모두 갖춘 일종의 산업단지이다.

농식품부는 2022년까지 권역별로 스마트팜 혁신밸리 4개소를 조성할 계획이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