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VR 활용 e-스포츠 대중화 방안 모색

송고시간2018-06-21 15:36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도가 가상현실(VR)을 활용한 e-스포츠 대중화 방안 마련에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이를 위해 21일 수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VR e스포츠 아카데미아' 발대식을 했다.

'VR e스포츠 아카데미아' 발대식 모습[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VR e스포츠 아카데미아' 발대식 모습[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이 아카데미아는 연말까지 VR을 활용한 e-스포츠로 무엇이 가능한지, 이같은 e-스포츠를 위한 무대 구성이나 관람객들을 위한 중계는 어떻게 하면 되는지 등을 전반적으로 연구한다.

e스포츠 전문기업인 콩두컴퍼니가 총괄운영과 기획을 맡는 아카데미아에는 유명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 '폭군' 이제동, 배틀그라운드의 '에버모어' 구교민, 카트라이더 문호준, 게임해설가 김동준, 캐스터 정소림, e-스포츠·게임 크리에이터 성지훈, e-스포츠 작가 및 기자, 영산대학교 이승훈 교수 등 VR과 e스포츠 전문가 20명이 참여한다.

아카데미아는 다음달 19∼21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열리는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8'에서 그동안 연구한 중간 결과를 소개할 예정이다.

이어 연말까지 연구를 계속해 VR e스포츠의 성공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다.

k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