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리아둘레길 중 '남해안 길' 이름 찾습니다

송고시간2018-06-21 14:19

코리아둘레길 중 '남해안 길' 이름 찾습니다 - 1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7월 19일까지 우리나라 외곽을 잇는 초장거리 걷기여행길인 코리아둘레길의 남쪽 길의 명칭을 공모한다고 21일 밝혔다.

'남해안 길'은 부산 오륙도 해맞이공원에서 전남 해남 송호리에 이르는 약 1천700㎞의 길로, 한려해상과 다도해의 수려한 자연경관, 그리고 다양한 문화예술자원을 보유한 걷기여행길이다.

지난해 부산-순천구간 노선이 설정된 데 이어 올해는 나머지 구간인 순천-해남 구간의 노선 설정이 마무리된다.

내년부터 정식 개통 시까지는 안내표지판 등을 정비하고 연계 관광 콘텐츠를 발굴하는 등 남해안길 만의 특화된 브랜드를 구축하기 위해 기반을 닦아나갈 예정이다.

이번 공모에는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모전 누리집에 접속해 '남해안길'의 특징과 비전을 담은 부르기 쉽고 친근하면서도 참신한 명칭과 그 의미를 제출하면 된다.

1인당 최대 3개까지 응모할 수 있고, 최종 당선작은 8월 8일에 발표된다.

최우수상 1명(한국관광공사 사장상 및 상금 100만 원), 우수상 2명(상금 각 50만 원), 장려상 20명(상금 각 10만 원)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남해안길'은 코리아둘레길 중 처음으로 설정되는 노선으로, 노선 설정에서부터 브랜드 구축까지 민간추진협의회, 지방자치단체, 지역협의회 등 민간과 지역이 중심이 돼 추진되고 있다"며 "'남해안길'을 가장 잘 표현하는 멋진 이름이 붙여질 수 있도록 국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코리아둘레길 사업은 우리나라 동·서·남해안 및 비무장지대(DMZ) 접경지역 등 외곽을 잇는 초장거리 걷기여행길 연결망을 구축해 관광 브랜드화 하는 사업으로, 2017년 시작돼 2021년에 완료될 예정이다.

kamj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