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변호사 개업 신고 완료

송고시간2018-06-21 13:59

대한변협, 21일 개업 신고서 수리

당사 나서는 홍준표 대표
당사 나서는 홍준표 대표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14일 사퇴 의사를 밝히고 서울 여의도 당사를 나서고 있다. 2018.6.14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6·13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당 대표직에서 물러난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변호사로 활동하게 됐다.

대한변호사협회(김현 회장)는 21일 홍 전 대표의 개업 신고를 수리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형식을 갖춘 적법한 개업 신고서가 제출되면 도달한 때부터 개업 신고가 된 거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홍 전 대표는 당 대표직에서 물러난 뒤인 지난 19일 서울지방변호사회에 개업 신고서를 냈다.

홍 전 대표는 사법연수원 14기로, 1985년 청주지검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1995년 변호사로 개업한 뒤 정치권에 발을 담갔다.

그는 2012년 12월 경남도지사 보궐 선거에 당선되면서 변호사 휴업신고를 낸 상태였다.

s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