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스타그램, 동영상 앱 'IGTV' 출시…유튜브에 도전장(종합)

송고시간2018-06-21 15:02

최장 1시간짜리 동영상 업로드…인스타 월간 활동계정 10억개 돌파

인스타그램, IGTV 론칭…유튜브에 전쟁선포(?)
인스타그램, IGTV 론칭…유튜브에 전쟁선포(?)

(샌프란시스코 AP=연합뉴스) 인스타그램의 공동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케빈 시스트롬이 19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다음날로 예정된 '인스타그램판 유튜브'인 IGTV 론칭 발표 리허설을 하고 있다.
인스타그램 TV를 줄인 IGTV는 동영상 콘텐츠 허브로, 아이폰과 구글 안드로이드폰 사용자 모두 이용할 수 있어 인스타그램이 동영상을 선점한 유튜브에 전쟁을 선포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왔다. lcs@yna.co.kr

(로스앤젤레스·서울=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홍지인 기자 =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인스타그램이 본격적인 동영상 기능을 추가하며 유튜브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인스타그램은 20일(현지 시각) 동영상 앱 'IGTV'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케빈 시스트롬 CEO는 "여러분이 좋아하는 인스타그램 크리에이터들이 올리는 세로 방향 동영상을 더욱 오래, 더욱 즐겁게 감상할 수 있는 앱"이라고 소개했다.

인스타그램 케빈 시스트롬 CEO
인스타그램 케빈 시스트롬 CEO

[인스타그램 홈페이지=연합뉴스]

기존 인스타그램은 동영상 길이가 최대 1분이었지만, IGTV에서는 일반 계정의 경우 최대 10분, 팔로워 수가 1만이 넘거나 공식 계정 마크가 있는 사용자는 최대 1시간 길이의 동영상을 올릴 수 있다.

스마트폰으로 동영상을 감상하는 추세에 맞춰 세로로 길쭉한 동영상에 최적화됐다.

인스타그램의 철학인 '단순함'에 맞게 IGTV 앱을 열면 바로 동영상이 재생되고, 화면을 밀어 올리는 것만으로 다른 동영상을 볼 수 있도록 했다.

IGTV에 접속하면 기존에 팔로우하는 인스타그램 계정의 동영상을 바로 확인하고, 마음에 드는 새로운 계정을 찾아 팔로우할 수도 있다. '좋아요'를 누르거나 댓글을 남길 수도 있다.

인스타그램은 지난 2012년 페이스북에 인수된 이후 사진·동영상 특화 기능을 앞세워 성장을 거듭해왔다. 인스타그램은 전 세계 월간 활동 계정이 10억개를 돌파했다고 이날 밝히기도 했다.

이에 새롭게 시작한 인스타그램 동영상 서비스가 유튜브나 스냅챗 등 기존 강자들이 장악한 시장에 얼마나 큰 파문을 일으킬지 주목된다.

해외 IT 매체들도 막강한 네트워크를 갖춘 인스타그램을 유튜브가 만만찮은 경쟁자로 여길 것이라고 전망했다.

인스타그램, 동영상 앱 'IGTV' 출시…유튜브에 도전장(종합) - 2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