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NS에 왜 그런 글 올려" 여중생 집단폭행 고교생 7명 조사

송고시간2018-06-20 16:13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부산에서 고교생들이 여중생 1명을 집단폭행해 경찰에 수사에 나섰다.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공동상해 혐의로 고등학교 1학년 A(15) 양 등 고교생 7명을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A 양 등 2명은 지난 5월 7일 오후 2시 30분 부산 부산진구의 한 카페로 중학교 2학년 B(14) 양을 불러 훈계하다 인근의 한 아파트 건물 뒤편으로 장소를 옮겨 B 양을 폭행하고 현금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어 A 양의 다른 친구 5명은 인근의 한 노래방으로 B 양을 데려가 손과 발로 폭행하고 담뱃불을 던져 전치 3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B 양이 SNS에 친구 부모에 관한 욕을 했고, 이를 본 A 양 등이 훈계를 하는 과정에서 B 양이 따지면서 폭행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다.

1차 폭행을 주도한 고교생 2명과 2차 폭행에 나선 고교생 5명은 잠시 휴대전화로 영상통화를 했고, 휴대전화로 B 양의 얼굴도 잠시 비췄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폭행 혐의 가해자인 고교생 7명 중 5명은 여학생, 2명은 남학생이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의 CCTV 등 객관적인 보강증거를 분석한 뒤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