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엔, 北에 강제실종 16건 정보 요청…김정욱·김국기 포함"

송고시간2018-06-20 10:25

한국인 억류자 총 6명(CG)
한국인 억류자 총 6명(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유엔이 북한에 의해 강제실종된 것으로 의심되는 사건 16건에 대한 조사와 정보를 북한에 요청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0일 보도했다.

유엔 산하 '강제적·비자발적 실종에 관한 실무그룹'(이하 실무그룹)은 지난 2월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회의 결과를 담은 최근 보고서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VOA는 전했다.

강제실종이란 국가기관이나 국가의 역할을 자임하는 단체에 의해 체포·구금·납치돼 실종된 것을 말한다.

특히, 북한이 수년째 억류 중인 한국인 김정욱·김국기 선교사에 대한 사건도 이번 정보제공 요청 사항에 포함됐다.

김정욱 선교사는 2013년 10월 평양에서, 김국기 선교사는 2014년 10월 압록강에서 체포돼 각각 북한 형법의 국가전복음모죄와 간첩죄 등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다.

북한은 이들에 대한 석방과 송환은 물론, 영사 접견이나 가족 면담 등의 요구에도 응하지 않고 있다.

1980년에 설립된 유엔 실무그룹은 피해자 가족이나 민간단체들로부터 실종사건을 접수해 심사한 뒤, 이를 납치 의심국가에 통보해 명확한 조사 결과를 보고하도록 요청하고 있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