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승환 ⅔이닝 무실점…승계 주자 득점으로 동점 허용

송고시간2018-06-18 05:52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위기 상황에서 등판, 승계 주자 득점을 허용했다.

오승환은 18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 워싱턴 내셔널스전에서 ⅔이닝 1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을 3.41에서 3.34로 끌어내렸지만, 승계 주자 득점을 허용해 동점을 내줬다.

오승환은 5-4로 추격당한 6회초 1사 1, 3루 위기에서 마운드에 올랐다.

오승환은 첫 상대 애덤 이턴에게 좌월 2루타를 맞았다. 이때 3루 주자 브라이언 굿윈이 득점해 5-5 동점이 됐다.

1루 주자 윌머 디포는 3루를 노리다가 태그아웃당했다.

오승환은 다음 타자 트레이 터너를 우익수 파울 플라이로 처리하며 이닝을 끝냈다.

토론토는 7회말 1사 3루에서 랜달 그리칙의 중전 적시타로 다시 1점 앞섰다.

워싱턴도 8회초 다시 6-6으로 쫓아왔지만, 토론토는 8회말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의 솔로포와 얀게르비스 솔라르테의 솔로포로 달아나며 8-6으로 승리했다.

토론토는 워싱턴과 벌인 3연전을 싹쓸이하며 3연승을 달렸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