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 유흥주점 화재는 방화'…용의자 불 붙이고 도주

송고시간2018-06-18 00:57


'군산 유흥주점 화재는 방화'…용의자 불 붙이고 도주

유흥주점 화재..소방관 진화 중
유흥주점 화재..소방관 진화 중

(군산=연합뉴스) 17일 오후 불이 난 전북 군산시 장미동 한 유흥주점 주변에 소방관과 소방차가 출동해 진화를 시도하고 있다. 2018.6.18
[독자 제공=연합뉴스]
kan@yna.co.kr

(군산=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전북 군산경찰서는 17일 30여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유흥주점의 화재 원인을 방화로 확인하고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목격자들은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이 이날 오후 9시 50분께 술집에 시너로 보이는 액체를 붓고 불을 붙였다"고 진술했다.

군산 유흥주점서 화재
군산 유흥주점서 화재

(군산=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17일 오후 9시 53분께 전북 군산시 장미동 한 유흥주점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이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2018.6.18
jaya@yna.co.kr

용의자는 범행 후 달아난 것으로 알려졌다.

불은 한시간여만에 완전 진화됐으며 18일 0시 현재 사망자는 3명, 부상자는 30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사망자는 모두 남성이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