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북체육회담 대표단 확정…南전충렬·北원길우

송고시간2018-06-15 20:01

18일 판문점 평화의집 개최…아시안게임 공동참가·남북농구경기 논의

남북체육회담 수석대표 전충렬 원길우
남북체육회담 수석대표 전충렬 원길우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왼쪽)과 원길우 북한 체육성 부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남북이 18일로 예정된 체육회담을 앞두고 15일 대표단을 확정했다.

통일부는 이날 "남북은 18일 오전 10시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체육회담을 개최한다"며 "우리측은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을 수석대표로, 김석규 통일부 과장과 이해돈 문화체육관광부 과장을 대표로 하는 대표단을 보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통일부는 또 "북측은 원길우 체육성 부상을 단장으로 박천종 체육성 국장, 홍시건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장을 대표로 하는 대표단을 보낼 예정"이라고 전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체육회담에서는 남북통일농구경기와 2018 아시아경기대회를 비롯한 체육분야 교류협력문제를 협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아시안게임 공동참가는 4·27 남북정상회담 판문점 선언 합의사항이다. '농구 마니아'로 알려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4월 27일 정상회담 당시 문재인 대통령에게 남북 체육교류를 농구부터 시작하자고 제안했다.

남북은 앞서 지난 1일 열린 고위급회담에서 18일 체육회담을 열기로 합의했다.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