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나라·새누리 댓글조작 의혹 종로경찰서가 수사

송고시간2018-06-15 17:54

서울중앙지검, 수사 지휘 맡기로


서울중앙지검, 수사 지휘 맡기로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대변인과 강병원 원내대변인이 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자유한국당의 전신인 한나라당과 새누리당의 과거 선거에 매크로(자동입력반복)를 동원한 여론조작 의혹과 관련해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대변인과 강병원 원내대변인이 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자유한국당의 전신인 한나라당과 새누리당의 과거 선거에 매크로(자동입력반복)를 동원한 여론조작 의혹과 관련해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자유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과 새누리당이 과거 각종 선거에서 매크로(자동입력 반복) 프로그램을 동원해 여론을 조작했다는 의혹을 경찰이 수사한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이진동 부장검사)는 더불어민주당이 고발한 이 사건을 서울 종로경찰서로 내려보내고 경찰 수사를 지휘한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민주당은 "자유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이 2006년부터 각종 선거에서 매크로를 활용해 포털에 댓글을 다는 등 여론을 조작한 정황이 언론 보도 등을 통해 드러났다"며 지난 7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다만 댓글조작 의혹 당시 어떤 인물이 관련됐는지는 수사로 가려야 할 사안이라며 고발 대상을 특정하지는 않았다.

bang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